질문 및 답변
커뮤니티 > 질문 및 답변
DX코리아 파견 군인 3명 확진..군 누적 확진자 342명 덧글 0 | 조회 385 | 2020-11-26 22:15:36
박준혁  

[쿠키뉴스] 안세진 기자 =최근 폐막한 방위산업 전시회인 ‘DX 코리아 2020’에 파견됐던 군 간부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현재 고양과 전북 익산 육군 부대에서 간부 확진자가 2명씩 발생, 총 4명이 확진됐다.

확진자 4명 중 3명은 지난 18∼20일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DX 코리아에 파견을 다녀왔다.

첫 확진자인 고양 부대 소속 간부 1명이 파견 후 증상이 발현돼 검사한 결과 확진됐고, 이어진 접촉자 검사에서 같은 부대 내 간부 1명이 추가 확진됐다.

나머지 2명의 익산 부대 간부들은 전시회에서 고양 부대 첫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고양 부대의 경우 역학관계가 확인된 인원에 대해 검사한 결과 아직 추가 확진자는 나오지 않았고 익산 부대는 현재 접촉자 등에 대한 검사가 진행 중이다.

군은 확진 간부들이 파견 당시 전시회에 참석한 해외 참가자에 의해 감염됐을 가능성에 주목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자들이 전시회 파견 당시 주로 실외 시연장에 있어 관람객과 직접적인 접촉이 많지는 않았던 것으로 보인다.

연천 육군 신병교육대에서는 이날 오전 확진자 2명이 추가되면서 누적 확진자는 훈련병 66명과 간부 4명 등 총 70명으로 파악됐다.

군은 지난 10일 입소 당시 진단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훈련병이 24일 발열과 인후통, 기침 등의 증상이 발현한 이후 전날 확진 판정을 받자 같은 날 입소한 훈련병 230여 명을 포함해 860여 명에 대해 진단검사를 했다.

또 역학조사에서 이들과 동선이 겹치는 다른 장병 등으로 검사 대상을 확대하는 한편, 최근 입대한 훈련병 200여 명도 입영 절차에 따른 진단검사를 진행 중이다.

이들 외에 최근 집단감염이 발생한 강원도 5포병여단 예하 부대 소속 병사 1명(전역 전 휴가 중 확진)과 민간인 확진자를 접촉해 자가격리 중이던 인제의 육군 부대의 공무직 근로자 1명이 추가 확진되면서 오후 6시 현재 군내 누적 확진자는 342명으로 늘었다. 이 가운데 162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

asj0525@kukinews.com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